새벽 이준혁 배우 한여름의 꿈

 요즘처럼 지칠 때 이제 한번 상기시키고 가자~

평일에도 주말쯤 즐거워야지!평일에도 소중한 내 인생이니까!

이 장면 너무 좋잖아 카

울지 마…

<한여름의 꿈>

여주 이름이 한여름의 계절 이름을 가진 사람을 알게 됐을 때 너무 예쁘다고 생각한 적이 있다.예쁜 이름을 가진 사람들이 부러워 사람들은 이름을 따라간다는 말이 있던데 내 이름도 독특하다면 더 재미있는 삶을 살지 않을까 싶기도 하고 ㅋㅋㅋ
새벽에 잠이 안와서 억지로 자려고 하기보다 그냥 포기할 줄 알고 봤는데 엄청 만족했다거나 말리지 않고 계속 두편 다 봤으니까! 365를 막 끝냈는데 여운이 남아서 이중혁 작품 중에서 골랐는데 좋은 것이다.근데 여름 씨는 이해가 가는데 이해가 안 가! 이해할 필요도 없지만 얼굴이 이중혁인데 왜 결혼을 안 해?얼굴이 개연성인데
아무튼 이런 장르도 가끔 보면 재밌어.아, 365에서 외롭고 삐진 장면을 만난 사람이 보여주고 싶을 정도로 귀여웠는데 널리 알려야 되는데
그리고 언제나처럼 갑자기 분위기 마무리

저희 앨범 속의 모르는 강아지 컬렉션 중에 하나 풀게~여행지에서 만나는 강아지들은 사랑이니까

이따 요가를 가는데 며칠 체해서 속이 더부룩하고 출렁출렁하니까